본문 바로가기

NEWS

SK㈜ 머티리얼즈, 美 탄소중립 선도기업 8rivers社 1,200억 투자

2022.03.16

차세대 CCUS 기술 보유한 8리버스社에 1억달러 투자, 지분 약 12% 보유


8리버스社사의 클린전기와 블루수소 생산기술을 활용, 글로벌 넷제로 리드기업 도약


SK가 추진하고 있는 2035년 ‘탄소발자국 제로’ 목표달성 위해 지속 노력



소재 투자전문회사 SK㈜ 머티리얼즈(사장 이용욱, www.skmaterials.com)가 미국 휴스턴에서 개최된 글로벌 에너지 컨퍼런스 ‘세라위크(CERA week)’에서 차세대 CCUS(Carbon Capture and Storage, 탄소 포집·활용·저장)기술을 보유한 8리버스(8Rivers)社에 1억 달러(약 1,200억원)를 투자한다고 8일 밝혔다. 


SK㈜ 머티리얼즈는 이번 투자를 통해 8리버스社가 보유하고 있는 차세대 CCUS기술의 국내와 아시아 지역 독점 사업권을 보유하게 되며, 글로벌 프로젝트 및 신기술 개발 등에 대한 우선 참여권을 갖게 된다. 투자 후 SK㈜ 머티리얼즈의 8리버스社 보유지분율은 약 12%다. 


전 세계가 2050년을 목표로 노력하고 있는 글로벌 넷제로(Net Zero) 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가장 높은 CO2배출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전기생산(발전)부문의 감축이 요구되고 있으며, 이를 위해서는 클린 전기와 수소 연료가 필수적이다. 


2008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에서 설립된 8리버스는 별도 설비 없이 CO2를 내재적으로 포집하는 초임계  CO2 발전기술과 수소 생산과정에서 CO2를 저온 냉각 및 분리하는 블루수소 제조기술 등 클린전기와 수소연료 양 영역에서 독자적으로 개발한 혁신적인 CO2 저감 특허기술을 보유한 기업이다. 


태양광/풍력발전 등 신재생 에너지의 경우 기저 발전을 대체하기 어렵고, 기존 화석연료 기반 발전 기술들은 별도의 CO2 포집 설비를 설치해야 하는 등 높은 비용과 넓은 부지면적이 필요하다는 단점이 있다. 


이에 반해 8리버스社의 기술은 CO2를 초임계화하여 발전기 터빈을 구동하고, 연료 연소시 추가 발생하는 CO2는 별도 포집 설비 없이 분리하여 클린 전기 생산을 가능하게 해준다. 이를 활용하면 상대적으로 저렴한 투자비와 높은 발전효율 달성이 가능하며 대기오염물질 배출도 저감할 수 있다.


또한, 8리버스社는 수소 제조 중 발생하는 CO2를 심냉법 으로 액화분리하여 경제성 있는 블루수소 를 제조하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이 기술을 통해 CO2 포집율을 최대 99%까지 달성하여 경제적이고 효율적으로 수소를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SK㈜ 머티리얼즈는 8리버스社 기술에 대한 글로벌 협력 및 아시아 독점사업권을 활용하여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우선, 중국, 말련, 인니 등 화석연료 의존도가 높고 풍부한 CO2저장공간을 보유하고 있는 아시아 지역에서 8리버스와 조인트벤쳐(JV)를 설립, 클린에너지 사업을 추진한다. 국내에서는 8리버스社 기술을 적용한 플랜트 건설을 통한 블루수소 및 클린전기 동시 판매로 경제성 확보가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8리버스社 빌 브라운(Bill Brown) 창업자는”여러 잠재적 투자자들이 당사를 찾아왔지만 SK가 처음으로 Vision을 공유하고 ESG 시스템 전체에 대해 이해한 파트너였다”며, “SK와 함께 CCUS등 다양한 CO2 저감 기술 도입 및 확대를 통해 글로벌 넷제로 선두 기업으로 나아감과 동시에 전 세계 탄소절감에 기여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SK는 작년 10월 열린 ‘2021 CEO 세미나’에서 2030년까지 전 세계 탄소 감축 목표량 (210억톤)의 1%인 2억톤의 탄소를 줄이는데 SK그룹이 기여하고, 2035년 전후로 누적배출량과 감축량이 상쇄되는 ‘탄소발자국 제로’ 달성 목표를 강조한 바 있다.




SK㈜ 머티리얼즈가 미국 휴스턴에서 개최된 글로벌 에너지 컨퍼런스 ‘세라위크(CERA week)’에서 차세대 CCUS(Carbon Capture and Storage, 탄소 포집·활용·저장)기술을 보유한 8리버스(8Rivers)社에 1억 달러(약 1,200억원)를 투자한다고 8일 밝혔다. 사진은 8리버스 캠호시(Cam Hosie) CEO와 SK㈜ 머티리얼즈 이용욱 사장이 투자계약 후 악수하는 모습.


▶ 사진설명: SK㈜ 머티리얼즈가 미국 휴스턴에서 개최된 글로벌 에너지 컨퍼런스 ‘세라위크(CERA week)’에서 차세대 CCUS(Carbon Capture and Storage, 탄소 포집·활용·저장)기술을 보유한 8리버스(8Rivers)社에 1억 달러(약 1,200억원)를 투자한다고 8일 밝혔다. 사진은 8리버스 캠호시(Cam Hosie) CEO와 SK㈜ 머티리얼즈 이용욱 사장이 투자계약 후 악수하는 모습.